책을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도서관을 만나세요. 스마트한 독서로의 초대!
MAIN > 오디오북 > 문학 >

[소설]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 

교보문고 오디오북 스마트폰 태블릿
저자
이청준
출판사
들음닷컴
출간일
2011.01.27
평점 및 기타 정보
평점
(참여 0명) 리뷰쓰기-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
구성 총 18회 총 재생시간 353분
서비스형태 WMA
도서 예약 현황
회차 콘텐츠명 파일크기 재생시간 대출 예약
1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1. 작가소개 3 M 7분 0/5 0 대출하기
2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2. 아, 이청준-그 곳을 다시 잊어야했다에 부쳐-김윤식 6 M 12분 0/5 0 대출하기
3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3. 천년의 돛배 7 M 15분 0/5 0 대출하기
4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4. 그 곳을 다시 잊어야했다 1,2 14 M 29분 0/5 0 대출하기
5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5. 그 곳을 다시 잊어야했다 3,4,5 15 M 33분 0/5 0 대출하기
6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6. 지하실 1,2,3,4, 15 M 33분 0/5 0 대출하기
7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7. 지하실 5,6,7 14 M 31분 0/5 0 대출하기
8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8. 이상한 선물 1,2 12 M 26분 0/5 0 대출하기
9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9. 이상한 선물 3,4,5 15 M 31분 0/5 0 대출하기
10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10. 태평양 항로의 문주란 설화 1 15 M 32분 0/5 0 대출하기
11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11. 태평양 항로의 문주란 설화 2 14 M 29분 0/5 0 대출하기
12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12. 부처님은 어찌하시렵니까 10 M 22분 0/5 0 대출하기
13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13. 조물주의 그림 8 M 17분 0/5 0 대출하기
14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14. 에세이소설 - 귀항지 없는 항로 5 M 10분 0/5 0 대출하기
15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15. 부끄러움, 혹은 사랑의 이름으로 4 M 7분 0/5 0 대출하기
16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16. 소설의 점괴 3 M 7분 0/5 0 대출하기
17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17. 씌여지지 않은 인물들의 종주먹질 4 M 9분 0/5 0 대출하기
18회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18. 해설-소설이 무엇인지, 무엇이어야 하는지_이윤옥 14 M 3분 0/5 0 대출하기
  • 콘텐츠 소개

    6ㆍ25전란의 한 자락에서부터 4ㆍ19와 5ㆍ16을 거쳐 80년 광주항쟁의 비극에 이르기까지 그 지난한 역사의 격변기를 소설로서 겪고 앓아온 작가 이청준의 신작 소설집으로 삶과 인간 실존, 역사와 이념에 대한 성찰, 소설 쓰기에 대한 작가의 깊은 생각이 담겨 있다. 3편의 중편‘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 ‘지하실’, 이상한 선물’, 4편의 단편 ‘천년의 돛배’, ‘태평양 항로의 문주란 설화’, ‘부처님은 어찌하시렵니까?’, ‘조물주의 그림’ 그리고 4편의 에세이 소설 ‘귀항지 없는 항로’, ‘부끄러움, 혹은 사랑의 이름으로’, ‘소설의 점괘(占卦)’, ‘씌어지지 않은 인물들의 종주먹질’ 등 총 11편의 작품이 다양한 형태와 분량으로 수록되어 있어 이청준 소설이 추구해온 문학 세계를 다양하게 접할 수 있다.
    이 소설집의 특별함은 에세이와 소설의 중간단계인 에세이 소설이 실려있어 일반 소설에서는 접하기 어려운 작가의 목소리가 직접적으로 드러나 있다는 점이다.
    돌아가지 못하는 고향에 대한 절절한 그리움이 돛폭도 돛대도 없는 바위배가 된 《천년의 돛배》, 멕시코 만 해안언덕에 핀 하얀 문주란이 죽어서라도 고향에 가려 했던 멕시코 에니켄 농장의 동양인 노예의 그리움으로 피어난 《태평양 항로의 문주란 설화》, 일본의 노예교육을 피해 옛 소련 유학길에 오른 유일승이 조선인들의 독립운동을 억압하기 위해 우즈베크 지역으로 강제 이주된 후 정착하기까지 살아 남기 위해 조국을 잊고 유일승-노일승-유 세르게이로 살아야만 했던 한 망국인 《그 곳을 다시 잊어야 했다》는 이데올로기와 역사의 소용돌이에서 자신의 운명을 송두리째 빼앗긴 우리 조상들의 한 맺힌 역사가 숨쉬고 있다

  • 목차

    chapter:작가소개
    작가소개
    chapter:아, 이청준-김윤식
    아, 이청준-그 곳을 다시 잊어야했다에 부쳐-김윤식
    chapter:천년의 돛배
    천년의 돛배
    chapter:그 곳을 다시 잊어야했다
    그 곳을 다시 잊어야했다 1,2
    그 곳을 다시 잊어야했다 3,4,5
    chapter:지하실
    지하실 1,2,3,4
    지하실 5,6,7
    chapter:이상한 선물
    이상한 선물 1,2
    이상한 선물 3,4,5
    chapter:태평양 항로의 문주란 설화
    태평양 항로의 문주란 설화 1
    태평양 항로의 문주란 설화 2
    chapter:부처님은 어찌하시렵니까
    부처님은 어찌하시렵니까
    chapter:조물주의 그림
    조물주의 그림
    chapter:에세이소설
    귀항지 없는 항로
    부끄러움, 혹은 사랑의 이름으로
    소설의 점괴
    씌여지지 않은 인물들의 종주먹질
    chapter:해설
    해설-소설이 무엇인지, 무엇이어야 하는지_이윤옥